KOR / ENG / RUS
특수
법인
한국원양산업협회
회사소개

오징어 → 요리교실

<1등 수산물 오징어>

우리나라 원양어선의 오징어 생산량은 국내 오징어 생산량의 50% 정도를 차지합니다. 대부분의 어획은 포클랜드제도 수역에서 이뤄집니다.
원양어선이 어획하는 오징어의 정식 명칭은 아르헨티나 짧은지느러미 오징어입니다. 우리나라 연근해에서 잡히는 살오징어와 생김새 및 크기가 비슷합니다.
오징어는 단백질이 풍부하며 다량의 타우린을 함유하고 있습니다.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수산물 1위가 바로 오징어입니다.


<피로회복, 고단백>

가. 피로회복
피곤하면 분비되는 젖산을 줄여주는 타우린이 다량 포함되어 있어 피로회복에 탁월합니다. 오징어 건조 시 껍질에 생기는 하얀 가루가 타우린입니다.
나. 고혈압, 심뇌혈관, 성인병 예방에 도움
타우린, DHA, EPA 함유, 심혈관계 기능을 활발하게 해주고 HDL(좋은 콜레스테롤)을 높여 LDL(나쁜 콜레스테롤)을 낮춰주는 역할을 수행합니다.
다. 고단백
오징어는 고단백 식품으로 100g당 단백질 18.8g 함유합니다.
라. 면역력 개선에 도움
셀레늄 다량 함유, 면역력 개선 및 항암 효과가 있습니다.
* 셀레늄은 강력한 항산화 작용을 통해 몸의 해독 작용과 면역기능 증진 역할, 하루 보건복지부 1일 권장섭취량 60mcg이나 한국인 1일 섭취량은 40~50mg 수준으로 부족
* 오징어 먹물에는 종양을 억제하는 뮤코다당류 알렉신과 방부 효과가 강한 리조팀이 함유되어 있어 항암 및 항군 효과가 있다. 실제로 항암제로도 개발되고 있습니다.

<다양한 어종, 다양한 맛>

아르헨티나 짧은지느러미 오징어(Argentine shortfin squid, illex argentinus)
우리나라 원양어선이 포클랜드에서 조업, 선상에서 급랭하여 국내에 유통합니다. 제주도에서 아르헨티나 짧은지느러미 오징어를 해동해 제주도 바람으로 말려 유통한 것을 준치라고 합니다.
한치오징어(Mitra squid, Loligo chinesis)
우리나라에서는 제주도에서 주로 잡힙니다. 우리나라 원양어선이 포클랜드에서 조업해서 국내에 들여오기도 합니다. 다리가 한 치(3cm 가량) 정도로 짧아서 한치라는 이름이 붙었습니다.
아메리카 대왕오징어(훔볼트오징어; Jumbo flying squid)
남아메리카(페루, 칠레 등)에서 주로 어획됩니다. 최대 동장(상대적으로 변형이 적은 외투의 길이) 4m, 평균 동장 50~80cm이며 중량은 약 2~3kg입니다. 소형 오징어에 비해 살이 질겨 가공용 제품 원재료로 사용됩니다.









(특)한국원양산업협회 / 회장 김 영규
(우:06775) 서울특별시 서초구 논현로 83(양재동) 6층
전화 02-589-1621 / 팩스 02-589-1630 / 📩 kosfa@kosfa.org
COPYRIGHT© 1999~ KOF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