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원양산업협회:::

 

 

 

     지난호 보기

     

 

     검색하기

    

    

    

  

 월간지>  

 

 도심에서 남극과 북극을 만나요

도심에서 남극과 북극을 만나요

‘2018 극지체험전시회’ 10. 5.~11. 30. 대전 국립중앙과학관서 개최


멀게만 느껴졌던 지구의 끝, 남극과 북극을 도심 속에서 직접 만나볼 수 있게 된다.
해양수산부는 10월 5일(금)부터 11월 30일(금)까지 대전 국립중앙과학관 특설전시장에서 ‘2018 극지체험전시회’를 개최한다.
극지체험전시회는 2011년 부터 시작되어 올해로 8회째를 맞이하며, 올해에는 ‘가자! 자원의 보고 남극·북극에’라는 주제로 열린다.
전시회는 해양수산부가 주최하고 (사)한국극지연구진흥회, 극지연구소가 공동 주관하며, 대전 국립중앙과학관이 후원한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오래 전 지구의 환경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는 남극 빙하와 운석, 펭귄, 바다표범, 바닷새 등 극지 동물, 해조류·이끼류와 같은 극지 식물 등 평소 쉽게 접할 수 없는 동·식물의 표본들과 방한복 등 극지 용품들을 직접 볼 수 있다.
극지를 간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기회도 마련되어 있다.
가상현실(VR) 체험을 통해 극지탐험 난파선을 실제로 탑승한 것과 같은 경험을 할 수 있으며, 스노모빌과 같은 장비들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다.
이 외에도, 우리나라 최초의 쇄빙연구선인 ‘아라온호’ 모형을 비롯하여 북극곰, 펭귄 모형 전시, 극지 사진전 등 도심 속에서 극지를 느낄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마련되어 있다.
전시회 기간 중 둘째, 넷째 일요일 10시 30분에는 남극에 위치한 ‘장보고 과학기지’ 대원과 직접 화상 통화를 연결하여 국민들이 남극의 생활상에 대해 궁금한 사항들을 직접 질문해 보는 시간도 마련된다.
이벤트 구역에서는 수시로 ‘장보고기지 모형 조립대회’, ‘극지동물 스티커 붙이기’, ‘남극으로 보내는 편지쓰기’ 등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질 예정이다. `2018 극지체험전시회’는 관람 기간(10. 5.~11. 30.)동안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5시 30분까지 관람할 수 있다. 단, 매주 월요일에는 휴관한다.

   

 

(우:06775) 서울시 서초구 논현로 83(양재동) / T:02.589.1621~2 / F:02.589.1630~1 kosfa@kosfa.org
Coyright (c) 1999~2018 Kofa. All Rights Reserved. Visit: Total(13596831) Today(34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