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원양산업협회:::

 

 

 

     지난호 보기

     

 

     검색하기

    

    

    

  

 월간지>  

 

 제7회 수산인의 날 기념식...전시회 등 부대행사도 풍성

제7회 수산인의 날 기념식...전시회 등 부대행사도 풍성
“깨끗한 바다! 풍요로운 어장! 신바람 나는 수산인!” 주제로 개최




해양수산부는 지난 3월 30일 오후 2시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깨끗한 바다, 풍요로운 어장, 신바람 나는 수산인’을 주제로 제7회 수산인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
‘수산인의 날’(매년 4월 1일)은 1969년 어민의 날로 시작되어 1973년 권농의 날로 통합되었다가, 수산업·어촌의 소중함을 국민에게 널리 알리고 수산인의 긍지를 고취하기 위해 2011년 어업인의 날로 부활했다. 이후 2015년 6월 제정된「수산업·어촌 발전 기본법」에 따라 수산인의 날로 명칭을 변경하여 매년 정부차원의 기념식을 개최하고 있다.
7회 째를 맞은 이날 기념식에 는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 설훈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장,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 김임권 한국수산산업총연합회장을 비롯하여 수산업 관계자와 도민 등 1,500여 명이 참석했다.
오후 1시 반경 제주KBS어린이합창단의 축하공연 등 식전행사를 시작으로 수산인의 날 주제영상을 상영하고, 기념사에 이어 수산업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 23인에게 포상을 수여했다.
부대행사로는 오전 11시부터 컨벤션센터 3층 회의실에서 ‘수산물 수출 성과보고회’가 진행되었으며, 3층 로비에서는 제주산 수산물 시식회 및 전시 행사와 함께 제주도 해녀홍보관을 선보였다.
또한, 5층 복도에서는 수산정책보험, 귀어귀촌, 수산자원 회복, 수산물 안전관리 및 해양환경 보호 등에 대해 전시, 설명회를 함께 진행했다.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은 이날 기념식에서『수산인의 날을 통해 우리 수산업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수산인의 노고를 되새길 수 있게 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수산업을 미래혁신성장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영춘 해수부 장관, 海리포터 기자단 발대식 참석

전국의 대학생 20명이 연말까지 해수부 정책홍보 기자로 활동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은 지난 4월 6일 오후 2시 서울 여의도 해운빌딩에서 열린 ‘제6기 해리포터 기자단 발대식’에 참석했다.
해리포터 기자단은 해양수산 분야뿐 아니라 미디어 전공자 등 다양한 분야의 대학생 20명을 공모를 통해 선발했다.
이날 발대식에는 선배 해리포터도 참석해 그동안의 활동 노하우와 경험담을 들려 주었다. 특히, 인기방송인 파비앙의 사회로 진행되는 장관과의 간담회는 페이스북 라이브로 생중계되었으며 누구나 실시간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해리포터 기자단은 2013년에 처음 운영을 시작하여 해수부에서 추진하는 다양한 정책과 사업을 젊은이의 시각에서 취재해 국민들에게 소개하고 있다고 해양수산부는 밝혔다.


   

 

(우:06775) 서울시 서초구 논현로 83(양재동) / T:02.589.1621~2 / F:02.589.1630~1 kosfa@kosfa.org
Coyright (c) 1999~2018 Kofa. All Rights Reserved. Visit: Total(12049739) Today(7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