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원양산업협회:::

 

 

 

     지난호 보기

     

 

     검색하기

    

    

    

  

 월간지>  

 

 중국 CGV에서 우리 수산물 ‘어묵’ 콤보세트 맛본다

중국 CGV에서 우리 수산물 ‘어묵’ 콤보세트 맛본다
8. 23. 중국 CGV 10개 지점에서 K·FISH 어묵 콤보세트 출시




해양수산부는 지난 8월 23일 중국 CGV 10개 지점*에서 수산물 수출통합브랜드 ‘케이 피시(K·FI SH)’ 제품인 어묵과 콜라, 팝콘으로 구성된 ‘K·FISH 어묵 콤보세트’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케이 피시(K·FISH)’는 우리 수산물의 고급화와 세계적인 경쟁력 확보를 위해 만든 수산물 수출 통합 브랜드로서, 엄격한 관리규정과 체계적인 품질평가 기준을 통과한 수산물에 한해서 사용이 허용된다. 올해 8월 기준으로 ‘케이 피시(K·FISH)’는 14개 품목에 적용되고 있으며, 총 34개 업체, 76개 상품이 ‘케이 피시(K·FISH)’ 승인을 받아 사용하고 있다.
‘K·FISH 어묵 콤보세트’의 주인공인 어묵은 맛과 영양을 동시에 갖춘 고단백질 식품으로, 지난해에 역대 최고 수출액인 3,800만 달러를 달성한 차세대 글로벌 수산식품이다. 특히, 중국은 우리 어묵에 대한 선호도가 높은 주요 수출국으로, 지난해 對중국 어묵 수출액은 전 세계 수출액의 절반이 넘는 2,200만 달러에 달한다. 이번에 중국 CGV와 협약을 맺고, ‘K·FISH 어묵 콤보세트’를 출시함에 따라 중국 시장에서 우리 수산물의 저변을 확대하여 수출에 더욱 박차를 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K·FISH 어묵 콤보세트’의 어묵은 간편하게 데워서 먹을 수 있는 ‘어묵바’ 형태의 케이 피시(K·FISH) 제품으로, 어묵 특유의 고소하면서도 부드러운 식감으로 중국 소비자들의 입맛을 공략할 예정이다.
콤보세트는 8월 23일부터 4주 동안 중국 CGV 10개 지점에서 판매된다. 특히, 어묵 시식행사와 할인 이벤트, CGV 내 광고 등을 함께 진행하는 등 집중적인 홍보를 통해 우리 수산물의 해외 인지도를 높이고 수출 시장을 확대하는 데 기여할 계획이다.


한국-핀란드 양국 간 해기 면허 상호인정 양해각서 체결

한국 해기사 핀란드 취업 길 열려
해양수산부는 9월 11일 핀란드와 해기면허를 상호 인정하는 협정을 체결했다.
이번 핀란드와의 해기협정 체결로 영국, 일본, 뉴질랜드, 인도 등 34개국에서 우리나라의 해기면허가 인정받게 되었다.
해기면허의 상호인정 협정은 자국 선박에 외국인 해기사를 승선시키기 위해 상대국가와 해기사면허와 교육 이수증 등을 서로 인정해주는 정부기관 간 양해각서를 의미한다.
국제해사기구(IMO)의「선원의 훈련·자격증명 및 당직근무의 기준에 관한 국제협약」(S TCW)에 따르면, 국제항해를 하는 자국의 상선에 외국인 해기사를 승선시키기 위해서는 당사국 간 상호인정 협정을 체결하고 이에 따라 승무자격증(Certificate of Endorsement)을 발급해야 한다.
양국은 이번 해기협정 체 결으로 해기면허를 비롯하여 해기 교육과 훈련, 훈련 증빙서류와 상대국이 발급한 건 강 진단서까지 상호 인정하게 된다.


   

 

(우:06775) 서울시 서초구 논현로 83(양재동) / T:02.589.1621~2 / F:02.589.1630~1 kosfa@kosfa.org
Coyright (c) 1999~2018 Kofa. All Rights Reserved. Visit: Total(13379917) Today(47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