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원양산업협회:::

 

 

 

     지난호 보기

     

 

     검색하기

    

    

    

  

 월간지>  

 

 해수부, 설 앞두고 비축 수산물 7,563톤 방출

해수부, 설 앞두고 비축 수산물 7,563톤 방출

시장 상황과 수급 여건 고려 방출 물량 탄력적 운용


해양수산부는 설 명절을 앞두고 수산물 가격을 안정시키기 위해 1월 16일부터 2월 4일까지 20일간 정부 비축 수산물 7,563톤을 방출한다.
품목별 방출량은 명태 5,739톤, 오징어 584톤, 갈치 439톤, 고등어 614톤, 참조기 187톤이다.
해양수산부는 방출기간 동안 시장상황과 수급여건을 고려해 방출 물량을 탄력적으로 운용할 계획 이다.
정부 비축 수산물은 국민들의 전통시장 이용을 활성화하기 위해 영등포 전통시장, 인천종합어시장 등 전국 주요 전통시장에 우선 공급한다. 남은 물량은 롯데마트, 홈플러스, 이마트 등 대형마트와 수협 바다마트, 농협 하나로마트, 도매시장 등에 공급할 계획이다.
정부 비축 수산물은 시중 가격보다 약 10~30% 가량 할인된 가격으로 품목별 권장 판매가격이 지정되어 있다.
해양수산부는 또한 설 명절을 맞아 전국 수협 바다마트(17개소)와 온라인쇼핑몰에서 특판행사도 함께 진행한다.
바다마트 특판행사는 1월 16일부터 2월 4일까지 진행되며, 굴비, 옥돔 등 선물세트와 제수용 수산물 세트 10만 개를 15~30% 할인하여 판매할 계획이다.
온라인 수산물쇼핑몰인 수협쇼핑, 피쉬세일에서는 1월 7일부터 2월 6일까지 명태, 굴비 등 250여 품목을 시중가격보다 할인 판매 한다.



해수부, 설 명절 앞두고 선원 임금체불 집중 점검


1월 30일까지 선원 임금체불 예방 및 해소를 위한 특별점검
해양수산부는 설 명절을 앞두고 ‘선원 임금체불 예방 및 해소를 위한 특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특별점검은 1월 3일부터 1월 30일까지 실시되며, 11개 지방해양수산청 이 각각 선원근로감독관으로 구성된 점검반을 편성해 임금 상습체불 업체와 체불이 우려되는 업체를 집중 점검한다.
해양수산부는 이번 점검을 통해 업체의 임금체불 사실이 확인되는 경우 해당 사업장 에 즉시 체불임금 청산대책을 마련하도록 하고, 청산될 때까지 특별 근로감독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다.
또한, 필요한 경우에는 민사소송 제기를 위한 ‘체불임금확인서’ 등을 발급하고, 도산. 파산 등으로 체불임금을 청산하지 못하고 있는 업체는 ‘선원임금채권보장기금제도’를 활용해 임금을 지급하도록 할 계획이다. 서진희 해양수산부 선원정책과장은『설 명절을 앞두고 체불 임금을 신속히 청산할 수 있도록 특별 점검을 실시해 선원들의 생계 안정을 지원하고, 악성 체불 사업장에 대해서는 설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관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우:06775) 서울시 서초구 논현로 83(양재동) / T:02.589.1621~2 / F:02.589.1630~1 kosfa@kosfa.org
Coyright (c) 1999~2019 Kofa. All Rights Reserved. Visit: Total(15671937) Today(4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