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원양산업협회:::

 

 

 

     지난호 보기

     

 

     검색하기

    

    

    

  

 월간지>  

 

 2018년에 서부아프리카 해역에서 해적사고 급증

2018년에 서부아프리카 해역에서 해적사고 급증

해수부, 2018년 전 세계 해적사고 발생 동향 발표


지난해 서부아프리카 해역에서 해적 사고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나 우리 원양선사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해양수산부는 최근‘2018년도 전 세계 해적사고 발생 동향’을 발표하고, 기니만 등 해적사고가 급증하고 있는 서부 아프리카 해역 항해시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2018년 전 세계 해적사고 발생건수는 총 201건으로, 전년(180건) 대비 11.7% 증가했다. 이는 서부 아프리카 해역에서의 해적사고가 전년 대비 82.2% (45건→82건) 급증한 데 따른 것이다.
2018년 해적에 의한 선박 피랍사고는 총 6건으로 전년 피해 건수와 같았으나, 2018년 선박 피랍 사고가 모두 서부아프리카 기니만 해역에서 발생한 점은 특기할만한 사항이다.
지난해 선박 피랍사고를 발생 해역별로 보면 베냉 2척, 콩고 2척, 나이지리아 1척, 가나 1척 등이다. 해적사고가 늘어나면서 해적사고로 피해를 입은 선원 수도 241명으로 전년(191명) 대비 26.2% 증가했다.
해적사고로 인한 인명 피해 통계에서 특히 주목할 점은, 선원납치 사고의 94%(78명 ), 선원 인질 사고의 92.2%(130명)가 서부아프리카 기니만 해역에서 발생했다는 점이다.
해양수산부는 선원대피처를 설치하지 않은 국적선박에 대해서는 서부아프리카 등 해적 위험해역 등의 진입을 엄격히 제한하고 있다. 또한 서부아프리카 해역을 운항하는 선박들이 해적피해 예방 요령 등 관련 지침을 준수하고, 연안으로부터 200마일 이상의 충분한 거리를 두고 항해하도록 지속적으로 계도하고 있다.
최성용 해양수산부 해사안전관리과장은『서부아프리카와 아시아 해역에서 해적사고가 많이 발생하고 있는 만큼 각 선사에서도 선원과 선박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보다 적극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여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 전 세계 해적사고 발생 건수 (2014〜2018) >


(단위 : 건)

구 분

2014

2015

2016

2017

2018

전 세계

해적공격

245

246

191

180

201

(선박피랍)

(21)

(15)

(7)

(6)

(6)

소말리아

해적공격

11

0

2

9

3

서부아프리카

42

31

56

45

82

아시아

183

202

101

95

85

기 타

9

13

32

31

31



   

 

(우:06775) 서울시 서초구 논현로 83(양재동) / T:02.589.1621~2 / F:02.589.1630~1 kosfa@kosfa.org
Coyright (c) 1999~2019 Kofa. All Rights Reserved. Visit: Total(14528555) Today(19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