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원양산업협회:::

 

 

 

     지난호 보기

     

 

     검색하기

    

    

    

  

 월간지>  

 

 ‘19년 어기 日 명태 TAC 동결, 25만톤

‘19년 어기 日 명태 TAC 동결, 25만톤

日 水政審, 살오징어도 TAC(안) 6만7,000톤 승인


명태와 살오징어에 대한 2019년 어기(2019년 4월~2020년 3월) 총허용어획량(TAC)이 결정되었다고 일본 수산전문지「미나토신문」이 최근 보도했다.
이 보도에 따르면 지난 3월 7일 일본 수산정책심의회 자원분과회는 두 어종에 대한 TAC(안)을 승인했다.
명태 TAC는 전년(2018년)어기와 동일한 25만2,300톤이고 살오징어 TAC는 전년 어기에 비해 31% 감소한 6만7,000톤으로 과거 최저치를 갱신했다. 명태, 살오징어 모두 일본 수산청이 사전 의견교환회에서 제시한 TAC(안)과 동일한 물량이다. 자원 증가경향을 보이고 있는 명태 동해(일본해) 계군은 전년 어기와 동일한 6,300톤으로 동결했다.
일본 수산청은 명태 동해(일본해) 계군의 친어(어미고기)량에 대해『B 한도(B limit, 안정된 유어(幼魚) 발생이 전망되는 최저한의 친어량 수준)의 불과 37%에 그치고 있다. 유럽과 미국에서는 어획금지를 요구하는 수준』이며, 여전히 자원상황이 악화되고 있다는 것을 강조했다.
이어 수산청은『자원은 증가 경향을 보이고 있지만, 증가분을 어획하는 것이 아니라 자원 회복으로 전환할 때다』고 설명했다.
살오징어 TAC는 자원 격감(激減)에 따라 과거최저량이 되었다. 살오징어 TAC 중 장관 관리분은 5만톤이다. 근해 저인망어업에 1만1,800톤, 대중형 선망어업에 3,700톤, 오징어채낚기어업에 1만4,600톤, 소형 살오징어 채낚기어업에 1만9,900톤이 각각 배정되었다.



근년 명태 및 살오징어 TAC 추이


(단위 : 만톤)

어종

개체군

자원상태

ABC

TAC

수준

동향

2019년

2016년

2017년

2018년

2019년

명태

동해(일본해)


북부 계군

낮은


수준

증가

1.06

0.83

0.63

0.63

0.63

오호츠크


해 남부 ※

낮은


수준

감소

-

5.3

5.3

5.3

5.3

네무로 해협※

낮은


수준

감소

-

2.0

2.0

2.0

2.0

태평양계군

중간


수준

보합세

17.8

18.0

18.4

17.3

17.3

살오징어

동계발생

낮은


수준

감소

1.8

25.6

13.6

9.7

6.7

추계발생

중간


수준

감소

4.9

※ 자원 상황에 대한 자세한 내용을 모르기 때문에 ABC를 산정하지 않음.



   

 

(우:06775) 서울시 서초구 논현로 83(양재동) / T:02.589.1621~2 / F:02.589.1630~1 kosfa@kosfa.org
Coyright (c) 1999~2019 Kofa. All Rights Reserved. Visit: Total(15204279) Today(7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