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원양산업협회:::

 

 

 

     지난호 보기

     

 

     검색하기

    

    

    

  

 월간지>  

 

 미국 알라스카산 명태 생산자협회(GAPP), 명태 연제품 개발 활성화

미국 알라스카산 명태 생산자협회(GAPP), 명태 연제품 개발 활성화

알라스카산 명태 생산자협회 자금으로 미국, 캐나다 시장 개척


미국 알라스카산 명태 생산자협회(GAPP) 크레이그 모리스 최고 경영 부책임자는 지난 8월 20일 알라스카 해산물 마케팅 협회(ASMI)를 통해 기자단들의 합동 인터뷰에 응했다.
모리스씨는 미국에서 알라스카산 명태 생산자협회(GAPP)의 자금을 이용한 알라스카산 명태 신제품 개발이 활발해 지고 있다고 현 상황을 밝혔다.
미국 알라스카산 명태 생산자협회(GAPP)는 가공업자와 생산자를 중심으로 2003년에 발족되어 2018년에 멤버를 확대해 조직을 변경했다.
동 협회는 각 회원사로부터 투자를 받아 3년에 1,000만 달러 예산을 갖고 알라스카산 명태 인지도를 향상시켜 수요를 촉진시키는 것을 목적으로 하는 조직이다.
현재 명태에 대한 소비자 의식 등을 조사하고 올 가을에 결과를 공표할 예정이다.

GAPP 자금을 이용한 상품 개발 제안 프로그램 명칭은 북미 파트너쉽 프로그램이다. 미국과 캐나다 마켓에 대해 투입하는 신상품 제안을 전 세계로부터 받고 있다.
북미에서는 알라스카산 명태를 사용한 스낵과 15품에 대한 자금 제공을 하고 있다고 한다.
미국 알라스카산 명태 생산자협회(GAPP)는 현재 일본 시장에서 파트너 쉽을 맺을 투자처를 찾고 있다.
모리스씨는 리스크 분산 때문에도 많은 사람들에게 다양한 방법으로 알라스카산 명태를 자주 먹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지적했다.
그는 󰡔알라스카산 명태는 돼지 등 축산품과는 달리 수요에 따라 공급량을 바꿀 수는 없다.
명태의 경우 소비를 촉진시키기 위한 전략을 세워야 하기 때문에 제품의 다변화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알라스카산 명태는 미국에서 다섯 번째로 많이 소비되는 수산물임에도 불구하고 인지도가 가장 낮다. 단 스로리성과 지속 가능성이 확보되어 부정적인 이미지가 없어야 소비를 촉진하기 쉽다󰡕고 밝혔다.

※ 기사 출처: 미나토신문 8월 22일자



日 전국 6월말 재고, 명태 등 전년 동기 대비 증가 경향


입고 증가, 명태 연육 출고 부진
일본 냉장수산물 유통 통계에 따르면 6월말 일본 전국 연육 재고는 명태, 기타 등이 전년 동기 대비 증가 경향이 뚜렷했다.
입고가 증가하고 있고, 비교적 출고 움직임이 없었으며, 특히 명태 연육 출고가 부진했다. 명태 연육 6월말 재고는 3만5,393톤으로 전년 동월 대비 14.0% 증가했다.
지난 5월말에 비해서는 2.6% 소폭 감소했지만 전년 동기로는 2.6 포인트 증가율을 늘렸다.
6월 입고는 전년 동월 대비 10.4% 증가한 4,614톤이었지만 출고는 5,545톤으로 5월보다 증가했지만 전년 대비로는 3.7% 감소했다. 명태 이외의 기타 연육의 월말 재고는 2만6,838톤으로 전년 동월 대비 7.7% 증가했다. 3월까지는 전년 수준을 보였었지만 4월에 플러스로 전환되면서 달이 거듭할수록 점차 증가율이 높아졌다.
6월 입고량은 5,028톤으로 전년 동월 대비 11.5% 증가해 이로써 4개월 연속 플러스를 보였다. 이에 비해 출고는 4,792톤으로 9.1% 증가해 일시적으로 감소했던 5월에 비해 14.7% 늘었다.

※ 기사 출처: 일간수산경제신문 2019년 8월 29일자


   

 

(우:06775) 서울시 서초구 논현로 83(양재동) / T:02.589.1621~2 / F:02.589.1630~1 kosfa@kosfa.org
Coyright (c) 1999~2019 Kofa. All Rights Reserved. Visit: Total(16694468) Today(3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