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원양산업협회:::

 

 

 

     지난호 보기

     

 

     검색하기

    

    

    

  

 월간지>  

 

 수산물 즉석 간편식으로 해외시장 개척

수산물 즉석 간편식으로 해외시장 개척

코로나19 대응 즉석 간편식품 개발, 편의점 연계 마케팅


해양수산부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전 세계적으로 간편 식품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는 추세에 맞춰 우리나라 수산물을 이용한 간편식품을 개발해 해외시장 개척에 나선다.
대표 양식 수산물인 넙치를 활용한 어묵전병에서 부터, 가정에서 전자레인지, 에어프라이어 등으로 간편하게 조리가 가능한 고등어조림, 참게가리장국 등 올 한해 총 9종의 신규 제품을 개발, 국내 시장은 물론 해외 간편식품 시장 공략도 지원할 예정이다.
올해 신규 제품은 고품질 고등어조림, 레토르트 참게가리장국, 레토르트 명란 병조림, 저염 오징어 젓갈, 넙치 어묵 전병, 가리비 조미가공품, 해조류·김 부각, 냉동굴 천연 조미 제품 등이다.
해양수산부는 간편식 시장 수요를 반영해 수산물을 활용한 간편식품 개발 규모를 대폭 늘여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6월부터 해외 간편식품 시장 진출 활성화를 위해 간편식품이 주로 유통되는 해외 현지 편의점과 연계한 마케팅도 추진한다.
중국, 대만, 베트남 등 5개 국가 148개의 편의점에 K·FISH 인증을 받은 우수 한국 수산식품 입점과 시식 마케팅을 추진하고, K·FISH 홍보모델인 배우 윤시윤과 함께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지난해 대만, 베트남에서 K·FISH 홍보 모델을 활용한 편의점 마케팅을 통해 어묵 수출이 크게 늘어났던 사례를 볼 때, 올해 판촉행사도 우리나라 간편 수산식품이 해외 수출시장에 진출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해양수산부는 기대하고 있다.



문성혁 해수부 장관, 장기승선 선원들에 감사 서한 보내


장기 승선 선원 격려 위해 장관 표창장 10점 수여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불가피하게 장기승선 하게 된 선원들의 노고에 대한 감사 서한을 보냈다.
이번 서한은 전세계 주요 항만당국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하선금지, 입국 통제 등의 조치를 시행함에 따라 장기 승선할 수밖에 없는 상황에 처한 선원들을 격려하기 위함이다.
문 장관은 서한에서 󰡔코로나19 사태로 불가피하게 장기승선하는 선원들의 피로도 누적이 염려된다󰡕며, 󰡔많은 어려움 속에서도 노력해주시는 선원들이 계시기에 국민들께서 안정적인 일상을 보낼 수 있다󰡕고 선원들에게 진심어린 감사의 뜻을 전했다.
또한, 󰡔선원들이 항상 자부심을 가지시고 근무해주길 바라며, 안전한 항해를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하고, 󰡔해수부도 근로환경 및 복지여건 개선 등 선원들의 애로사항을 해소하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해수부는 장기 승선하고 있는 선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해양수산부 장관 표창장(총 10점)을 수여할 계획이다.
앞서, 해수부는 선원교대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국내 항만에서 자유로운 선원교대를 보장하는 한편, 국제해사기구(IMO), 국제노동기구(ILO)에 자유로운 선원교대가 필요하다는 서한을 보내 국제기구도 이에 호응하는 성명서를 발표한 바 있다.


   

 

(우:06775) 서울시 서초구 논현로 83(양재동) / T:02.589.1621~2 / F:02.589.1630~1 kosfa@kosfa.org
Coyright (c) 1999~2020 Kofa. All Rights Reserved. Visit: Total(19630257) Today(2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