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원양산업협회:::

 

 소식마당>보도자료  



  원양산업 발전 위해 보다 능동적인 조직으로 거듭나도록 노력
등록일 : 2019/01/06 오전 6:24:33    조회 : 158

한국원양산업협회 시무식 갖고 원양산업 현안 해결 주도적 역할 다짐



KOFA(특수법인 한국원양산업협회)는 1월 2일 협회 대회의실에서 윤명길 회장을 비롯한 전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시무식을 갖고『원양산업 발전을 위해 보다 능동적인 자세로 협회 업무에 매진할 것』을 다짐했다.
이날 윤명길 회장은 시무식 인사말을 통해『지난해 예정없이 회장직을 맡게 되어 협회를 이끌어오면서 다소 아쉽고 부족한 점이 없지 않았던 것 같다』고 소회를 밝히고『금년 새해에는 지난해 못다하고 부족했던 점들을 찾아내고 발굴해 미래지향적인 관점에서 협회를 발전적으로 새롭게 변화시켜 나가자』고 독려했다.
윤 회장은 『그동안의 우리 협회 성격은 전쟁으로 비유하자면 마치 후방 보급부대와 비슷한 면모가 없지 않았다』면서 앞으로는 『단순히 회원사들에게 심부름 해주는 조직에서 벗어나 전방 정찰병처럼 미래를 사전에 대비하고 철저한 전략을 수립하는 등 보다 능동적인 조직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밝혔다.
윤 회장은 특히 회원사인 업계와 협회와의 소통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현재에도 각종 현안 사항에 대해서는 비교적 소통이 잘 되고 있지만 앞으로는 현안 문제에만 국한하지 말고 원양업계가 필요로 하는 각종 정보 등을 실시간으로 공유하고 각종 사안에 대한 키(열쇄)를 협회가 찾아주는 주도적인 역할을 해달라』고 임직원들에게 당부했다.



[이전글] : 이전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 해외수산투자 활성화를 위한 워크숍 개..

(우:06775) 서울시 서초구 논현로 83(양재동) / T:02.589.1621~2 / F:02.589.1630~1 kosfa@kosfa.org
Coyright (c) 1999~2019 Kofa. All Rights Reserved. Visit: Total(14100893) Today(30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